일본 스타트업 투자 총액 2000억 엔 돌파

테크크런치 재팬이 일본내 스타트업 투자 총액이 2,000천억 엔을 돌파했다고 재팬 벤처 리서치(JVR)의 자료를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자료에 따르면 2013년까지 하락세를 보였던 투자 총액이 2014년부터 회복하여 2014년 1,390억 엔, 2015년 1,716억 엔, 2016년에는 2,099억 엔을 기록했다고 합니다. 조사기관 집계 이래 최고치라고 하는군요.

푸른 그래프는 유치 금액, 주황 실선은 투자 유치 기업의 수다 (사진 : JVR)

투자 총액은 늘었지만 투자를 유치하는 기업의 수는 오히려 감소했습니다. 한 기업당 투자 금액은 그만큼 늘었겠지요. 투자를 유치한 스타트업은 2015년 1,192개에서 2016년 979개로 소폭 줄었고, 2017년은 작년보다는 약간 증가할 것으로 보지만 2015년에는 미치지 못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습니다.

벤처캐피털이 조성한 펀드 총액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습니다. 지난해 설립된 VC의 펀드 총액은 2,763억 엔으로 2008년 이후 최고액을 경신했는데요. 일본 벤처 투자 시장이 밝게 보이는 주된 이유입니다. 다만 펀드의 개수는 2015년 58개에서 53개로 줄어들었습니다. 스타트업의 투자 유치 경향과 뭔가 겹치보이네요.

한 기업당 자금을 조달한 평균 금액, 단위 백만엔 (사진: JVR)

일본 VC 펀드 총액의 증가는 ‘쟈후코’, ‘글로비스 캐피털 파트너’, ‘글로벌 브레인’ 등이 조성한 대형 펀드의 영향이 큽니다. 글로벌 브레인은 작년 12월 200억 원 규모의 6호 펀드를 조성했고, 글로비스 캐피털 파트너는 160억 엔 규모의 5호 펀드를 조성한 바 있습니다.

특히 글로벌 브레인은 한국에서도 투자활동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는데요. KDDI와 함께 2,200억 원 규모의 자금을 운용하고 있습니다. KDDI는 한국에 스타트업 전만 인원을 배치하고 4년간 200억 원 규모의 투자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KDDI는 무겐라보라고 하는 일본 최대의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는 기업이라 일본 진출을 희망하는 스타트업에게 가장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또한 대학 들의 국부 펀드 규모도 한 몫을 합니다. 2016년 설립된 대학의 국부 펀드는 모두 6개로 560억 엔 규모라고 합니다. 이 가운데 도쿄대가 250억 엔, 교토 대학이 160억 엔 수준인데, 전체 70%를 차지한다고 합니다. 대학 출신 스타트업의 대부분이 국립 대학에서 탄생하는 이유를 확인할 수 있는 부분입니다. 지난 일본 대학 출신 스타트업에 관련한 글에서 말씀드린 것처럼 2017년 4월을 기준으로 대학에서 출발한 스타트업의 수는 858개로 그 가운데 10%가 도쿄대에서 태어났습니다.

일본의 투자 총액은 1009원 환율을 기준으로 원화로 환산한 결과입니다.

그렇다면 한국은 어떨까요? 지난해 한국정보통신기술센터에서 발행한 ‘국내외 스타트업 투자 현황 및 시사점’을 살펴보면 일본의 상황과 확실하게 비교할 수 있습니다. 한국은 2010년 이후 투자 유치 기업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으며, 투자 총액도 늘어나고 있습니다만, 2015년 이후 그 추세가 다소 꺾인 모습입니다. 일본과 직접 비교하자면, 투자 총액은 2015년까지 한국을 따라오지 못했습니다만, 2016년을 기점으로 역전되는 모습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사실 한 기업당 투자 금액이 올라가고 투자 건수 자체는 줄어드는 것이 세계적인 추세라고들 하는데요. 한국도 작년까지 상황은 증가하고 있습니다만, 2018년이 되어 결과를 확인하면 지금과는 다소 상황이 다르지 않을까 예상합니다. 또한 스타트업이나 벤처에 관해서는 일본은 다소 논외로 치부되는 경향이 있었는데, 실제 데이터를 살펴보면 결코 무시할 수준도 아니거니와, 한국을 넘어서는 모습도 보여주고 있습니다. 이는 일본 내 벤처캐피털들이 일본 국내를 넘어 해외 투자에 눈을 돌리며 공격적인 투자를 진행함과 동시에 대학과 정부 지자체의 협력으로 만들어진 국부 펀드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라 보여집니다.

참고기사
태크크런치 재팬 | 日本の未公開ベンチャー、資金調達総額が2000億円を突破——1社当たり調達金額が大型化
태크크런치 재팬 | 大学系VCに存在感―、2016年のファンド総額は2763億円で2008年以来最高を更新

コメント

このサイトはスパムを低減するために Akismet を使っています。コメントデータの処理方法の詳細はこちらをご覧ください